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Collection

COLLECTION

게시판 상세
제목 비즈니스맨을 위한 인사법
Slim Business Card wallet
작성자 헤비츠 (ip:)
  • 작성일 2016-05-30 10:40:45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128
평점 0점



 

Slim Bifold Card wallet for business

비즈니스맨들을 위한 인사법

 

 

중요한 물건을 깜빡 잊고 나온 사람들에게 흔히 쓰는 비유가 '총알 없이 전투에 나간 군인'이다. 그러나 아무렴 일상에서 생명을 좌우할 만큼 중요한 물건이 얼마나 있을까, 보통은 농담조로나 쓰는 표현이다. 헌데 명함이 꼭 필요한 직업을 몇 년 가져 보니, 물론 명함이라는 것이 보병의 소총탄만큼 중요하진 않더라만, 없으면 정말 죽을 만큼 창피한 건 사실이었다. 업무 차 처음 만나는 자리에서, 다들 바삐 명함을 주고받는 가운데 혼자 덜렁 '안녕하세요' 하고 앉아 있으면, 제법 바보나 미개인이 된 기분이 든다. 애써 그러지 않으려 해도, 사회적인 행동의 구속력은 생각보다 크다.

명함은 중요한 인사 예절이다. 시대극을 보면, 뜻하지 않게 마주친 기사들이 서로 자신의 가문과 고향을 외쳐 알리는 장면이 나온다. 이들은 서로 천천히 다가가 무기가 없는 맨 손을 보여 주는 것으로 인사를 나눈다. 하나는 성family name이 되었고, 하나는 악수가 됐다. 형태도, 쓰임새도, 의미도 다양해 졌지만, 여전히 명함은 가장 격식 있는 인사법 중 하나다. 자신의 기본적인 정보가 담긴 명함을 건네는 인사는, 서로의 정체를 투명하게 밝힌다는 점에서 상당히 고전적이고 평화적인 인사임에 분명하다.







명함은 명함지名銜紙의 줄임말로 직역하면 name card라는 뜻이지만, 영미권에서는 business card를 더 많이 사용한다. 비즈니스 카드의 생명은 비즈니스이고, 비즈니스의 기본은 비즈니스 카드라는 상호 등식이 성립하기에 충분한 이름이다. 바쁘고 짜증나는 오후 시간에 전화로 이메일 철자나 홈페이지 주소를 알려 줄 필요가 없다는 사실 하나만으로 비즈니스적 가치는 있는 듯 싶다.

접촉을 위한 정보 교환의 의미만 있었다면, 이 스마트한 시대에 카카오톡 프로필이나 이메일 꼬리태그로 명함을 대신할 수도 있었을 것이다. 그러나 명함을 교환하는 행위는 고전적인 예의를 갖춘 인사로서 존재 가치를 재조명할 필요가 충분하다. 베트남 정글 속 미군들마냥 무작정 뿌려 대는 찌라시보다는, 손오공이 제 몸에서 뽑아 낸 털에 가깝다. 명함은 스스로 생명을 가지고 '나'를 이야기하는 작은 분신이다.

물질 세계에 존재하는 우리는 이 작은 카드로 연락처를 관리하는 것에 여전히 편안함을 느낀다. 핸드폰 전화번호부에 정보를 옮겨 적고 함부로 명함을 버려 본 사람이라면 안다. 명함은 상당히 무겁고, 종종 그 사람의 존재 자체를 의미할 때가 있다. 저장된 텍스트 데이터는 생각보다 쉽게 휘발되고, 적어도 인지의 영역에서만큼은 물리적으로 존재하는 명함의 효용을 넘어서지 못한다. 종이가 사라질지도 모른다는 디지털 시대지만, 가장 빠른 비즈니스 세계에서조차 여전히 업무의 시작과 동시에 종이 명함을 새긴다.

 

 







  

헤비츠가 비즈니스맨을 위해 만든 고급 베지터블 가죽 명함지갑은, 명함을 꺼내는 순간부터 서로의 인사가 시작된다는 것을 아는 사람들을 위한 아이템이다. 기존의 미네르바 명함 지갑이 특유의 자연스럽고 투박한 느낌을 살렸다면, 뷰테로 슬림 명함지갑은 얇고 단단한 뷰테로의 느낌을 십분 살려 정갈하고 깔끔하게 디자인했다. 뷰테로는 에이징되면서 광택이 선명해지고, 깊고 차분한 색상이 된다. 본질을 알아보는 안목, 클래식을 소중하게 여기는 의리 있는 사람이라는 이미지를 전달한다.  

250g 스노우지 명함을 각 15장씩 30장을 넣었을 때 가장 비례감과 두께감이 좋다. 폭이 넉넉해 90미리 와이드 명함도 충분히 넣을 수 있으며, 미네르바와 달리 높이도 넉넉해서 신용카드 규격(86x54)도 형태 변형 없이 들어간다. 명함으로 꽉 채워서 평소 업무에 가지고 다니는 브리프케이스에 넣어 두면 요긴하며, 지갑을 하나만 쓰고 싶다면 한 쪽만 명함으로 채우고 다른 한 쪽에 신용카드와 신분증, 약간의 현금 등을 넣어도 좋다.

 




ⓒ hevitz x manus:cript 







 


3120 슬림 바이폴드 카드월렛 뷰테로
Slim Bifold Card Wallet
Buttero (Vegetable tanned Bridle, Italy toscana)





첨부파일 w re0711 119.jpg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상품문의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상품검색
이전페이지
Top

열기 닫기